ad30

정진석, 주민밀착형 책임정치 강조

이건용 기자 lgy@ggilbo.com

기사승인 2017.01.11  20:48:17

default_news_ad1

- "부여가 대한민국의 중심으로 우뚝 서도록 최선"

   
▲ 정진석 국회의원이 지난 10일 부여박물관 사비마루공연장에서 가진 첫 의정보고회에서 부여군민들을 위한 책임정치 구현을 약속하고 있다. 정진석 의원실 제공

새누리당 정진석 의원(충남 공주·부여·청양)은 지난 10일 부여박물관 사비마루공연장에서 20대 국회 등원 후 첫 의정보고회를 열었다. 이종태 대전KBS 아나운서의 사회로 진행된 토크콘서트 형식의 의정보고회에는 이용우 부여군수, 이경영 부여군의회 의장을 비롯해 도·군의원과 지지자, 지역민 등 1000여 명 가까이 참석했다.

정 의원은 이날 20대 국회 새누리당 첫 원내대표로서의 성과와 소회를 밝혔다. 또 국방위원회에서 군 장병 생활관 에어컨 설치, 핵잠수함 도입 검토 등을 요구했고 반영·검토된 사항을 알렸다. 대표발의 법률안 보고에서는 백제문화유산 등의 세계유산 체계적 관리, 고위공직자 병역관리 강화, 최순실 일가 등의 부정축재 재산 환수 근거 마련 등의 개정 취지를 설명했다.

이외에도 제2서해안 고속도로, 부여~보령 국도 40호선 확·포장, 백제역사 너울옛길 조성사업, 세계유산 ICT 융복합 콘텐츠 구축 등 지역 현안 사업들의 예산 확보 내역을 보고했다. 이 과정에서 국회 예산심사 과정에서 발생했던 에피소드를 전하기도 했다.

정 의원은 “저의 정치는 책임이다. 집권여당 원내대표로서, 그리고 저를 뽑아주신 부여군민에게 책임을 다하고자 항상 노력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주민밀착형 의정활동과 지역 현안사업 예산 확보로써 책임정치를 이어나갈 것”이라며 “부여가 충청의 중심, 대한민국의 중심으로 우뚝 설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의지를 밝혔다.

한편, 정 의원은 11일 공주문예회관, 12일 오전 10시 30분 청양문화체육센터에서 잇따라 의정보고회를 갖는다.

공주=이건용 기자 lgy@ggilbo.com
부여=김인수 기자 kiss@ggilbo.com

<저작권자 © 금강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