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30

공격수 폭풍영입 시티즌 화력 보강

기사승인 2017.01.11  20:58:13

default_news_ad1

- NL 베스트 11 미포 현대 김정주…수원 멀티플레이어 정민우 영입

   
 

프로축구 대전시티즌은 공격수 김정주와 정민우를 동시 영입하면서 더욱 경쟁력 있는 공격진을 구성하게 됐다고 11일 밝혔다. 김정주는 강릉중-강릉제일고를 거쳐 2010년 강원FC에 입단했다. 2010~2012년 강원을 거쳐 이듬해 내셔널리그 강릉시청으로 임대 이적해 22경기 출장, 1득점 9도움을 기록하며 내셔널리그 베스트11에 선정됐다. 2014년에도 23경기 5득점 2도움을 기록하며 팀의 4강 플레이오프 진출을 이끌었다. 2015~2016년에는 울산미포현대로 이적해 꾸준한 활약으로 우승컵을 두 번 들어올렸으며 2년 연속 내셔널리그 베스트11에 뽑히기도 했다. 뛰어난 민첩성을 바탕으로한 안정적인 볼 관리와 저돌적인 돌파를 무기로 동료 선수들과의 연계플레이에도 능하다. 또 사이드와 중앙을 오갈 수 있는 멀티 플레이어 능력도 갖춘 뛰어난 공격자원으로 평가받는다. 정민우는 신곡초-경신중-중동고-호남대를 거쳐 2014년 수원FC에 입단했다. 호남대 재학시절에는 2012 U리그 호남2권역에서 16경기 18득점으로 득점 1위 자리에 오르면서 두각을 나타냈다. 수원에서는 2014~2016년 64경기 출장해 12득점 5도움을 기록했다. 2014년 대전과의 프로 데뷔 첫 경기에서는 통산 첫 득점을 기록하며, 강렬한 인상을 남겼기기도 했다. 스피드와 파워, 기술을 이용한 저돌적인 움직임과 돌파력이 뛰어나 측면과 중원은 물론 최전방까지 두루 소화할 수 있는 선수로 평가받고 있다.


정관묵 기자 dhc@ggilbo.com

<저작권자 © 금강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