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30

피겨의 새로운 여신이 도래한다 ··· 민유라 화제

신성재 기자 ssj@ggilbo.com

기사승인 2018.02.13  13:10:53

default_news_ad1

 

피겨의 새로운 여신이 도래한다 ··· 민유라 화제

   
사진 출처 = 연합뉴스

민유라에 대한 찬사와 극찬이 이어지고 있다. 

민유라와 겜린은 지난 11일 강릉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피겨 팀 이벤트(단체전) 아이스댄스 쇼트댄스에서 기술점수(TES) 24.88점에 예술점수(PCS) 27.09점을 합쳐 총점 51.97점을 기록했다.

성적은 좋은 편이 아니다. 자신들이 종전에 기록했던 공인ISU 최고점인 61.97점에 10점 이상 뒤진 성적이었다.

이는 민유라가 입고 있던 빨간 상의 의상에 문제 때문이다. 초반에 연기를 하던 도중에 너무 격하게 동작을 하다보니 상의에 있는 끈이 풀려버렸다. 

하지만 그럼에도 경기를 훌륭히 소화해낸 민유라에게 네티즌들의 반응은 호평일색이다.

"두사람 보기 좋네 ㅎㅎ 준비한다고 수고했습니다!!", "정말 대단하십니다" 등의 반응이다.

한편, 민유라 파트너 겜린과 오는 19일 오전 10시 아이스 댄스 쇼트 댄스에 출전할 예정이다.  

#실시간 핫 뉴스

Hot issue

<저작권자 © 금강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관심이 많은 콘텐츠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